이용후기
커뮤니티 > 이용후기
 
한 달 동안 설탕을 끊으면 벌어지는 일들 덧글 0 | 조회 59 | 2022-03-01 19:29:56
혁  
1. 체내 염증 감소: 2006년의 한 연구는 설탕이 만성 염증과 직접적으로 연관이 있을 수 있다고 보고한 바 있다. 만성 염증은 당뇨병, 심혈관 질환, 알츠하이머병, 관절염을 포함한 광범위한 질병과 연관돼 있다. 첨가당이 없는 식단을 유지하는 것은 이러한 질병을 줄이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.세마역 현대프리미어캠퍼스2. 암 발생 위험 감소: 영양학자인 앨리슨 톨맨은 첨가당 섭취를 줄일 경우 특정 암에 걸릴 위험도 줄일 수 있다고 지적했다. 톨맨은 "일부 연구는 과도한 설탕 섭취가 이미 암이 있는 사람들에게도 암세포들을 더욱 키우게 한다는 사실을 발견했다"면서 "과도한 설탕을 섭취하는 사람들은 영양소가 풍부한 음식을 이 빈 열량 식품으로 대체해 질 나쁜 식단을 유지하는 경향이 많다"고 말했다.현대프리미어캠퍼스 세마역3. 에너지 증가:톨맨은 "설탕이 에너지의 원천이지만, 그 원천의 종류, 즉 품질이 가장 중요하다"라고 지적했다. 이어 가공식품, 쿠키, 칩, 케이크에서 발견되는 정제된 설탕이 사람들을 나태하고 무기력하게 만들 수 있다고 지적한다. 오히려 첨가당이 적은 건강한 음식을 먹을 때 우리의 에너지가 증가하고 기분이 좋아질 수 있다고 톨맨은 지적한다.세마역 현대프리미어캠퍼스4. 더 나은 장 건강: 소화기에 문제가 있다면, 설탕을 줄이는 것은 도움이 될 수 있다. 한 달 동안 첨가당을 끊는 것이 소화기 건강에 이로울 수 있다. 좋은 내장 박테리아가 장 속에서 더 나은 균형을 이루도록 돕기 때문이다. 소화건강을 위한 영양 클리닉의 대표이자, 영양사인 제니 애스케우는 "설탕과 정제된 탄수화물은 소화 문제를 일으킬 수 있는 나쁜 박테리아를 장에 공급한다"라고 지적했다. 이러한 소화 문제들은 가스와 복부팽만, 설사와 변비 등을 일으킬 수 있다. 또한 여드름, 두통, 발진 등을 일으키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.5. 치아 건강 증진: 건강전문기관 헬시푸드아메리카(Healthy Food America)에 따르면, 하루에 설탕이 든 음료를 규칙적으로 한 두 잔씩 마시는 성인은 설탕이 든 음료를 마시지 않는 성인보다 치아 질환이 30% 더 많다. 또한 정기적으로 설탕이 함유된 탄산음료를 마시는 어린이들이 탄산음료를 마시지 않는 어린이들에 비해 충치에 걸릴 위험이 거의 두 배라고 보고서를 통해 밝힌 바 있다.6. 우울증과 불안감 감소: 첨가당을 한달 동안 먹지 않는 것은 우리 몸뿐만 아니라 마음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. 한 연구에 따르면, 식단에서 더 많은 설탕 섭취는 우울증 위험과 관련이 있다. 당분이 높은 식단은 신경생물학적 뇌 기능 변화, 감정 상태 변화, 불안 등을 일으킬 수 있다는 사실을 밝혀냈다.
 
닉네임 비밀번호